20190306_0106.jpg

(왼쪽부터) 이토 타카시, 강혜정, 안해룡 (안해룡 제공)

일본군‘위안부’문제연구소의
새로운 소식을 받아보세요